희망나래장애인복지관-행복(알림공간) > 자료실

본문 내용 바로가기

> 자료실

복지관 서식 및 장애인복지관련 정보를 게시하는 곳입니다.

지진 발생시, 이렇게 대처하세요.|

  • 김리하
  • |조회수 : 572
  • |추천수 : 0
  • |2016-09-27 오후 2:03:53



   

         지진발생 때 위험을 일으킬 수 있는 집안의 가구 등을 정리합니다.

천장이나 높은 곳의 떨어질 수 있는 물건을 치우고, 머리맡에는 깨지기 쉽거나 무거운 물품을 두지 맙니다.

비상시를 대비해 응급처치법을 알아둡니다. 전열기, 가스기구 등을 단단히 고정합니다.

전기배선, 가스 등을 점검하고 불안전한 부분을 수리합니다.

가스·전기·수도를 차단하는 방법을 미리 익혀둡니다.

지진 후 가족을 다시 만날 수 있는 장소를 미리 결정해 두고 다른 지역에 사는 친지에게 본인의 안전을 알릴 수 있도록 통신수단을 마련합니다. 지진이 발생하였을 때 모든 가족은 위험한 장소를 피하여 안전한 장소로 대피합니다.

집 주위에 대피할 수 있는 공터, 학교, 공원 등도 미리 알아둡니다.

비상시 사용할 약품·비품·장비·식품의 위치와 사용법을 알아 두고 비상시 가족이 취할 사항과 역할을 미리 정해 둡니다. 실내의 단단한 탁자 아래, 내력벽 사이 작은 공간 등 안전한 위치를 파악해 둡니다.

각 방에서 위험한 위치(유리창 주변, 책장이나 넘어지기 쉬운 가구 주변)를 확인해두고 지진 발생 시 위험한 위치에 있지 않도록 합니다.

균열 음, 진동 등 건물이 무너질 조짐이 있거나 균열이 진행되고 있는 것이 발견된 경우에는 전문가에게 문의합니다.

가족과 함께 지진에 대비한 훈련을 미리 해둡니다.


1. 지진발생 때 불을 끌 기회는 3!

첫 번째 기회 : 크게 흔들리기 전, 즉 흔들림이 작을 때입니다. 작은 흔들림을 느낀 순간에 즉시지진이다. 불을 꺼라라고 서로 고함을 질러 사용 중인 가스레인지나 난로 등의 불을 끕니다.

두 번째 기회 : 큰 흔들림이 멈췄을 때입니다. 크게 흔들리고 있을 때 불을 끄려고 하면 난로나 스토브 위에 있는 주전자가 떨어지는 등 아주 위험합니다. 큰 흔들림이 멈추면 다시 한번 불을 꺼라!라고 고함을 질러서 불을 끕시다.

세 번째 기회 : 발화된 직후입니다. 만일 불이 나도 1~2분이내에 충분히 소화할 수 있습니다. 바로 소화할 수 있도록 소화기나 소화용 큰 그릇을 불이 날 수 있는 근처에 항상 비치해 둡시다.

또한 블록담이나 자동판매기 등 고정되지 않은 물건 등은 넘어질 우려가 있으므로 이들 가까이에 가서는 안됩니다.

문을 열어서 출구를 확보! 철근콘크리트 구조의 아파트 등은 지진에 의한 문이 비뚤어져 안 열리게 되어 방안에 갇힌 사례가 있습니다.

문을 열어서 출구를 확보합시다. 만일 갇혀질 사태를 대비해서 대피방법에 관해 미리 준비해 둡시다.


2. 집 밖에 있을 때 지진을 느끼면 땅이 크게 흔들리고 서 있을 수 없게 되면 무엇인가 기대고 싶어하는 심리가 작용합니다. 가까이에 있는 대문기둥이나 담이 우선 그 대상이 될 것입니다. 그러나 언뜻 보기에는 튼튼해 보이는 이러한 것들이 실은 매우 위험한 것입니다.

블록담이나 대문 기둥 등에 가까이 가지 맙시다.

 

3. 백화점이나 극장, 지하상가 등에 있을 때 지진을 느끼면 백화점이나 지하상가 등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장소에서 무엇보다 두려운 것은 큰 혼란의 발생입니다. 이러한 장소에서는 종업원이나 경비원 등 안내자의 지시에 따라서 행동하도록 합시다.

지하상가는 지진에 대해서 비교적 안전하다고 합니다. 또한 정전되더라도 바로 비상등이 켜지게 되어 있으므로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행동합시다.

연기를 마시지 않도록 자세를 낮추면서 대피하도록 합니다.

   

4. 엘리베이터를 타고 있을 때 지진을 느끼면 만일 엘리베이터를 타고 있을 때 지진을 느끼면 버튼을 눌러, 엘리베이터가 정지하면 신속하게 내려서 안전을 확인한 후 대피합시다.

 

5. 자동차를 운전하고 있을 떄 지진을 느끼면 지진이 발생하면 자동차의 타이어가 펑크난 듯한 상태가 되어 핸들이 불안정하게 되면서 제대로 운전을 못하게 됩니다. 충분히 주의를 하면서 교차로를 피해서 길 오른쪽에 정차시킵시다.

비워 둡시다. 대피할 필요가 있을 때는 화재발생 시에 차안에 불이 들어오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 창문을 닫고, 열쇠를 꽂은 채로, 문을 잠그지 말고 그 지역 사람들과 같이 행동하도록 합시다.

 

6. 올바른 정보를 따라서 올바른 행동을 대지진 발생 시 사람들은 심리적으로 동요하게 됩니다. 휴대 라디오 등으로 올바른 정보를 파악합시다. 시군구나 경찰, 소방등 방재기관에서 직접 얻은 정보를 신뢰하고, 결코 근거없는 소문이나 유언비어를 믿고 행동해선 안됩니다.


여진은 지진보다 진동은 작지만 지진에 의하여 취약해진 건물에 치명적인 손상을 줄 수 있으므로 여진에 철저히 대비하여야 합니다.

부상자를 살펴보고 즉시 구조를 요청하여야 하며 부상자가 위치한 곳이 위험하지 않다면 부상자를 그 자리에 그대로 두어야 하고, 만약 부상자를 옮겨야만 한다면 먼저 기도를 확보하고 머리와 부상부위를 고정한 후 안전한 곳으로 옮깁시다. 의식을 잃은 부상자에게는 물을 주지 않도록 합니다. 만약 부상자의 호흡과 심장이 모두 또는 호흡이나 심장이 멈추었으면 신속하고 조심스럽게 심폐소생술(인공호흡)을 실시합시다.

담요를 이용하여 환자의 체온을 유지하되, 환자의 체온이 너무 올라가지 않도록 주의합시다.

유리파편 등에 대비하여 견고한 신발을 신읍시다.

주택안전에 대하여 의심이 간다면 집안으로 들어가기 전에 전문가 확인을 받도록 합시다.

건물(굴뚝, 담장, 벽체 등)을 점검하되, 붕괴우려가 있으므로 최초 진단은 멀리 떨어져서 합시다. 건물 내에 쏟아진 약품, 표백제, 유류 등을 정리하되 양이 많거나 환기가 안 되거나 종류·처리방법을 모를 때에는 그대로 두고 대피합시다.

전선, 가스관, 수도관 등 주요 관로와 가전제품의 피해상황을 파악해둡시다.

가스 새는 소리가 나거나 냄새가 나면 창문을 열어 놓고 대피하되, 가능하면 메인밸브를 잠급시다. 가스가 누출되면 가스 밸브를 잠근 후, 관계기관(지역 도시가스회사 또는 LPG 공급회사, 한국가스안전공사, 119)에 신속히 신고하고 전문가의 조치를 받은 다음 재사용합시다.

전기적인 이상이 있다면 전기차단기를 내립시다.

수도관에 피해를 보았다면 집으로 들어오는 밸브를 잠급시다.

하수관로의 피해 여부를 확인하기 전까지 수세식 화장실을 사용하지 맙시다.

긴급사태 관련 뉴스를 주의 깊게 들읍시다.

거리로 될 수 있으면 나가지 않는 것이 좋으나 반드시 나가야만 한다면, 지진에 의한 피해(떨어진 전선, 붕괴의 위험이 있는 건물·축대·교량·도로 등)에 주의합시다.

소방관, 경찰관, 구조요원의 도움이 있기 전까지는 피해지역으로 접근하지 맙시다.

균열 음, 진동 등 건물이 무너질 조짐이 있거나 균열이 진행되고 있는 것이 발견된 경우에는 전문가에게 문의합니다.



 

*출처 : 경기도재난안전본부


댓글 0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71 보조인력·시설·장비 등 갖춘 8개 병원, 장애친화 건강검진기관으로.. file 현명호 53 2018.10.16
170 추석 연휴기간, 안전벨트 착용 약속합시다~ file 현명호 75 2018.09.20
169 장애인연금 부가급여액 변동, 알기 쉽게 개선 file 현명호 94 2018.08.22
168 최중증 독거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폭염기간 집중 이용 하세요 file 현명호 92 2018.08.22
167 지속되는 폭염, 수인성 식품매개 감염병 발생 주의! file photo 현명호 107 2018.08.03
166 올해 온열질환자 작년 발생 초과, 휴가철 주의 당부 file 현명호 103 2018.07.31
165 전국적 폭염 예상, 온열질환 주의하세요! file photo 현명호 136 2018.06.25
164 7월 1일부터 6개월 간 장애인활동지원사 휴게시간 계도 file 현명호 149 2018.06.25
163 장애인 겅강주치의 시범사업으로 장애인 예방적 건강관리 강화한다 file photo 현명호 158 2018.05.31
162 EBS 장애인 서비스 안내 상담사례관리(재가) 173 2018.04.23
161 문재인정부 장애인 정책, 70개 추진과제 확정 file 이슬이 292 2018.03.20
160 기초생활수급 보장절차 photo 최라운 285 2018.02.05
159 기초생활수급자 선정기준 안내 photo 최라운 303 2018.02.05
158 2018년 산림복지서비스이용권 신청접수 공고 file 이슬이 284 2018.01.25
157 발달장애인들의 자립에 대한 고민 나누기 백상훈 275 2018.01.23
156 단전·단수 정보 등 빅데이터 활용으로 복지 사각지대 취약계층 7만 .. 이슬이 257 2018.01.17
155 저소득층 의료보호 강화 추진 김리하 299 2017.11.10
154 장애아동 학교생활 적응기, ‘공감하기’ photo 김리하 400 2017.10.30
153 매일경제- 발달장애인 통합치료 허브 기관의 등장 김리하 304 2017.10.30
152 장애인자동차 주차가능표지판 전면 교체 photo 최라운 459 2017.08.22